어벤저:율트론의 시대 신기록

한불통신-ACPP) 한국에서 월트 디즈니사 제작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‘어벤저 : 율트론의 시대”가 이번 토요일을 기준하여 개봉한지 10일 만에 600 만 관객을 넘어 가장 빠른 시간내에 최대 관객을 모은 외국 영화가 될 것이라고 영화유통 관계자가 밝혔다.PYH2015042307690034100_P2

“Avengers: Age of Ultron” 영화는 2012년 “더 어벤저” 속편에 이어 나왔으며 그 당신 5백12억원 (미국 47,660,000달러) 수입을 올린 바 있다.

한국에서 상영된 외국영화가 개봉 후 6백만 관객을 동원한 박스 오피스 기록을 보면, 2013년에 개봉된 “아이언 맨 3″가 12일 걸렸고 2014년에 오픈한 “아바타”와 같은 해 2014년 “Instersteller”가 17일 걸렸고 역시 2014년 개봉된 “냉동-Frozen​” 18일이 지나서 도달했다.

업계 전문가들은 이 영화가 현재 상태로 지속이 된다면, ”더 어벤저”가 7백7만 명을 박스 오피스 기록을 갱신할 것으로 전망하면서 올해들어 지금까지 가장 많은 관객을 모은 영화가 될 것으로 추측했다.

”어벤저 : 율트론의 시대” 영화는 부분적으로 서울에서 촬영을 하여 한국에서 폭 넓은 대중의 관심을 받았고,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와 크리스 에반스를 포함한 스타들이 영화감독과 함께 영화를 홍보하기 위해 이달 초 서울을 방문했었다. 한국 여배우 수현은 이영화 속에서 작은 배역을 맡았다.
PYH2015042000780034400_P2 PYH2015042000800034400_P2 PYH2015042000850034400_P2 PYH2015042000880034400_P2 PYH2015042000970034400_P2 PYH2015042000990034400_P2 PYH2015042001100034400_P2 PYH2015042001110034400_P2 PYH2015042001140034400_P2 PYH2015042805540034400_P2
​www.korea-press-production.com / ACPP

Articles en relation :

SHARE THIS POST

  • Facebook
  • Twitter
  • Myspace
  • Google Buzz
  • Reddit
  • Stumnleupon
  • Delicious
  • Digg
  • Technorati

Laisser un commentaire

Le temps imparti est dépassé. Merci de saisir de nouveau le CAPTCHA.

*